조광일 (+) 가시 (Prod. 코드 쿤스트)

jogwangil (+) gasi (Prod. kodeu kunseuteu)


무관심 보단 낫대 hate it or love it
mugwansim bodan natdae hate it or love it

넌 말은 참 쉽게 해 your talk is cheap
neon mareun cham swipge hae your talk is cheap

그냥 내가 싫다고 말해줘
geunyang naega sildago malhaejwo

그 속에서 너도 외롭잖아 차라리 밖에
geu sogeseo neodo oeropjana charari bakke

있는 편이 낫지
inneun pyeoni natji

난 너의 눈에 가시
nan neoui nune gasi

난 너의 눈에 가시
nan neoui nune gasi

난 너의 눈에 가시 가시야
nan neoui nune gasi gasiya

애초에 나는 다른가 봐 섞일 수 없지 평생
aechoe naneun dareungga bwa seokkil su eopji pyeongsaeng

어차피 너도 혀를 내두를 게 뻔해
eochapi neodo hyeoreul naedureul ge ppeonhae

되려 다가가면 전부 가시가 박혔어
doeryeo dagagamyeon jeombu gasiga bakhyeosseo

내가 판 우물에 되려 갇혀버린 난파선
naega pan umure doeryeo gathyeobeorin nampaseon

그 바다에 빠지고 더 깊은 심해로 다이빙
geu badae ppajigo deo gipeun simhaero daibing

하늘은 밝아도 내 주윈 어두운 밤이지
haneureun balgado nae juwin eoduun bamiji

수천 번 악을 질러도 잘 들리지 않나 봐
sucheon beon ageul jilleodo jal deulliji anna bwa

밖에서 보는 난 그저 아름다운 밤바다
bakkeseo boneun nan geujeo areumdaun bambada

손길을 뻗고 온기를 원해도
songgireul ppeotgo onggireul wonhaedo

그들은 오히려 내가 망가지고 무너지길 원했어
geudeureun ohiryeo naega manggajigo muneojigil wonhaesseo

내가 나쁜지 착한지 잘하고 못하곤 별개고
naega nappeunji chakhanji jalhago mothagon byeolgaego

날 버리고 널 의식해 존심 버리고 변해도
nal beorigo neol uisikhae jonsim beorigo byeonhaedo

다 똑같더라 난 가시 같은 존재야
da ttokgatdeora nan gasi gateun jonjaeya

내가 다가가면 넌 다치고 그 다친 모습을 보는 내가 무서워 상처받는 만큼 상철 주기 싫었어
naega dagagamyeon neon dachigo geu dachin moseubeul boneun naega museowo sangcheobanneun mangkeum sangcheol jugi sireosseo

차라리 내가 숨는게 쉬웠으니
charari naega sumneungge swiwosseuni

무관심 보단 낫대 hate it or love it
mugwansim bodan natdae hate it or love it

넌 말은 참 쉽게 해 your talk is cheap
neon mareun cham swipge hae your talk is cheap

그냥 내가 싫다고 말해줘
geunyang naega sildago malhaejwo

그 속에서 너도 외롭잖아 차라리 밖에
geu sogeseo neodo oeropjana charari bakke

있는 편이 낫지
inneun pyeoni natji

난 너의 눈에 가시
nan neoui nune gasi

난 너의 눈에 가시
nan neoui nune gasi

난 너의 눈에 가시 가시야
nan neoui nune gasi gasiya

나 제대로 달려왔기 때문에 절대로 부끄럽지 않아
na jedaero dallyeowatgi ttaemune jeoldaero bukkeureopji ana

나를 이겨내야 되는 건 나이기에 또 눈물을 참고
nareul igyeonaeya doeneun geon naigie tto nummureul chamgo

나보다 나를 더 걱정하는 부모님 앞에서 난
naboda nareul deo geokjeonghaneun bumonim apeseo nan

그저 하염없이 바보같이 웃는 아들이 되겠지만
geujeo hayeomeopsi babogati unneun adeuri doegetjiman

그게 버텨야 될 이유고 그게 버틸 수 있는 이유야
geuge beotyeoya doel iyugo geuge beotil su inneun iyuya

날 향한 눈빛과 미움도 내가 바꿀 수 있을까?
nal hyanghan numbitgwa miumdo naega bakkul su isseulkka?

이 서울의 삶 내 호소가
i seourui sam nae hosoga

도시의 소음이 되지 않길
dosiui soeumi doeji ankil

내가 잘해야지 시선이 두려워도
naega jalhaeyaji siseoni duryeowodo

이겨내야지 하면서 가끔은 슬퍼져 더
igyeonaeyaji hamyeonseo gakkeumeun seulpeojyeo deo

난 누구에겐 가시 같은 존재
nan nuguegen gasi gateun jonjae

난 모두에게 가시 같은 존재
nan moduege gasi gateun jonjae

Yeah, 솔직히 익숙하지 않네
Yeah, soljikhi iksukhaji anne

나를 향한 모든 hate
nareul hyanghan modeun hate

근데 익숙하네, 돈은
geunde iksukhane, doneun

마치 전에 써 본 듯
machi jeone sseo bon deut

이런 솔직한 내 마음 털어놓을수록 못된 건
ireon soljikhan nae maeum teoreonoeulsurok motdoen geon

그 누구도 아닌 바로 나지, 튀어나온 죄로
geu nugudo anin baro naji, twieonaon joero

나는 고개를 숙이고 모두 망치려 해
naneun gogaereul sugigo modu mangchiryeo hae

Feel like I'm an old boy
Feel like I'm an old boy

나는 마음의 문을 잠그고 그 안에 갇혀
naneun maeumui muneul jamgeugo geu ane gathyeo

적어 내려갔지, 반성문은 부족했나봐, 아마 눈물이 번져
jeogeo naeryeogatji, banseongmuneun bujokhaennabwa, ama nummuri beonjyeo

'다 못 알아본 거야'하고 자기 위로를 하네
'da mot arabon geoya'hago jagi wiroreul hane

이젠 할머니 할아버지 같은 엄마 아빠의
ijen halmeoni harabeoji gateun eomma appaui

눈가 주름이 아직 선명한 내 시력과 닿을 때
nungga jureumi ajik seommyeonghan nae siryeokgwa daeul ttae

자기 위로하고 좋은 것만 바라볼 수 밖에, 아님
jagi wirohago joeun geomman barabol su bakke, anim

비정한 세상 넌 어케 버티고 사는데 huh?
bijeonghan sesang neon eoke beotigo saneunde huh?

음악만 할 수 있다면
eumangman hal su itdamyeon

입에 풀칠만 해도 만족이라던 소년의 입술은 이제
ibe pulchilman haedo manjogiradeon sonyeonui ipsureun ije

본드칠 된 것 마냥 떨어지질 않는데
bondeuchil doen geot manyang tteoreojijil anneunde

이렇게 된 과정에 니가 관심이나 있을리가
ireoge doen gwajeonge niga gwansimina isseulliga

여긴 그 딴 거 없어, 10년을 봤어
yeogin geu ttan geo eopseo, 10nyeoneul bwasseo

그냥 보여줄게, 내 가시
geunyang boyeojulge, nae gasi

그게 향하는 게 안이던 밖이던
geuge hyanghaneun ge anideon bakkideon

니들 '좋아요'는 빨가니까 피칠갑같이
nideul 'joayo'neun ppalganikka pichilgapgati

나의 피떡이 곧 관심 또 사랑이니
naui pitteogi got gwansim tto sarangini

말라버린 눈물샘 대신 흘려줄게, 피를
mallabeorin nummulsaem daesin heullyeojulge, pireul

결국 못 견디고
gyeolguk mot gyeondigo

떠나간 그들을 위해서라도
tteonagan geudeureul wihaeseorado

내가 버티지, 여기서 hey
naega beotiji, yeogiseo hey

무관심 보단 낫대 hate it or love it
mugwansim bodan natdae hate it or love it

넌 말은 참 쉽게 해 your talk is cheap
neon mareun cham swipge hae your talk is cheap

그냥 내가 싫다고 말해줘
geunyang naega sildago malhaejwo

그 속에서 너도 외롭잖아 차라리 밖에
geu sogeseo neodo oeropjana charari bakke

있는 편이 낫지
inneun pyeoni natji

난 너의 눈에 가시
nan neoui nune gasi

난 너의 눈에 가시
nan neoui nune gasi

난 너의 눈에 가시 가시야
nan neoui nune gasi gasiya

난 너의 눈에 가시
nan neoui nune gasi

난 너의 눈에 가시
nan neoui nune gasi

난 너의 눈에 가시 가시야
nan neoui nune gasi gasiya


2021-11-13 13:0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