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구봉구 (+) 모든 계절은 너였다

gilgubonggu (+) modeun gyejeoreun neoyeotda








너와의 그 시간은 여태 멈춰있어
neowaui geu siganeun yeotae meomchwoisseo

그때의 우릴 추억이나 하듯이
geuttaeui uril chueogina hadeusi

멍하니 또 어제가 그리워져
meonghani tto eojega geuriwojyeo

떠나간 네가 아직까지 받아들여지지 않아
tteonagan nega ajikkaji badadeuryeojiji ana

바람이 따듯해서 네가 보고 싶어지는 날 보면
barami ttadeuthaeseo nega bogo sipeojineun nal bomyeon

이제 그만 힘들고 싶다고
ije geuman himdeulgo sipdago

새어 나온 너를 하염없이 덮어보려 해도
saeeo naon neoreul hayeomeopsi deopeoboryeo haedo

아무것도 난 지워지지가 않아
amugeotdo nan jiwojijiga ana

나의 모든 계절에
naui modeun gyejeore

네 흔적들이 남아서
ne heunjeokdeuri namaseo

난 여기 없는데 매일 이별하는 것만 같아
nan yeogi eomneunde maeil ibyeolhaneun geomman gata

짙어져 가 내게 다가왔던
jiteojyeo ga naege dagawatdeon

너의 모든 순간들 모두
neoui modeun sunggandeul modu

어떻게든 네게서 멀어지고 싶은데
eotteogedeun negeseo meoreojigo sipeunde

그다음 계절이 다가올 때면
geudaeum gyejeori dagaol ttaemyeon

또다시 그대가 불어올까 하루종일 맘 졸이곤 해
ttodasi geudaega bureoolkka harujongil mam jorigon hae

이제야 겨우 깨달았어 내가 좋아했던 계절 모두
ijeya gyeou kkaedarasseo naega joahaetdeon gyejeol modu

다 너여서 가능했었던 거야
da neoyeoseo ganeunghaesseotdeon geoya

나의 모든 계절에
naui modeun gyejeore

네 흔적들이 남아서
ne heunjeokdeuri namaseo

난 여기 없는데 매일 이별하는 것만 같아
nan yeogi eomneunde maeil ibyeolhaneun geomman gata

짙어져 가 내게 다가왔던
jiteojyeo ga naege dagawatdeon

너의 모든 순간들 모두
neoui modeun sunggandeul modu

시간이 지나도 온통 너였어
sigani jinado ontong neoyeosseo

결국 너는 그렇게 내 모든 날에 스며들어
gyeolguk neoneun geureoge nae modeun nare seumyeodeureo

모든 계절들은 또 너를 내게 데려와
modeun gyejeoldeureun tto neoreul naege deryeowa

날 힘들게 해
nal himdeulge hae

나의 모든 계절은
naui modeun gyejeoreun

또 결국 너로 가득해
tto gyeolguk neoro gadeukhae

날 매일 울리고 이별보다 힘든 하루를 보내
nal maeil ulligo ibyeolboda himdeun harureul bonae

짙어져 가 내게 다가왔던
jiteojyeo ga naege dagawatdeon

너의 모든 순간들 모두
neoui modeun sunggandeul modu

어떻게든 네게서 멀어질 수 있을까
eotteogedeun negeseo meoreojil su isseulkka





2022-11-13 19:01: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