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 Blueming

aiyu (+) Blueming


‘뭐해?‘라는 두 글자에
‘mwohae?‘raneun du geuljae

‘네가 보고 싶어’ 나의 속마음을 담아 우
‘nega bogo sipeo’ naui songmaeumeul dama u

이모티콘 하나하나 속에
imotikon hanahana soge

달라지는 내 미묘한 심리를 알까 우
dallajineun nae mimyohan simnireul alkka u

아니 바쁘지 않아 nothing no no
ani bappeuji ana nothing no no

잠들어 있지 않아 insomnia nia nia
jamdeureo itji ana insomnia nia nia

지금 다른 사람과 함께이지 않아
jigeum dareun saramgwa hamkkeiji ana

응, 나도 너를 생각 중
eung, nado neoreul saenggak jung

우리의 네모 칸은 bloom
uriui nemo kaneun bloom

엄지손가락으로 장미꽃을 피워
eomjisonggarageuro jangmikkocheul piwo

향기에 취할 것 같아 우
hyanggie chwihal geot gata u

오직 둘만의 비밀의 정원
ojik dulmanui bimirui jeongwon

I feel bloom I feel bloom I feel bloom
I feel bloom I feel bloom I feel bloom

너에게 한 송이를 더 보내
neoege han songireul deo bonae

밤샘 작업으로 업데이트
bamsaem jageobeuro eopdeiteu

흥미로운 이 작품의 지은이 that’s me 우
heungmiroun i jakpumui jieuni that’s me u

어쩜 이 관계의 클라이맥스
eojjeom i gwanggyeui keullaimaekseu

2막으로 넘어가기엔 지금이 good timing 우
2mageuro neomeogagien jigeumi good timing u

같은 맘인 걸 알아 realize la lize
gateun mamin geol ara realize la lize

말을 고르지 말아 just reply la la ly
mareul goreuji mara just reply la la ly

조금 장난스러운 나의 은유에
jogeum jangnanseureoun naui eunyue

네 해석이 궁금해
ne haeseogi gunggeumhae

우리의 색은 gray and blue
uriui saegeun gray and blue

엄지손가락으로 말풍선을 띄워
eomjisonggarageuro malpungseoneul ttuiwo

금세 터질 것 같아 우
geumse teojil geot gata u

호흡이 가빠져 어지러워
hoheubi gappajyeo eojireowo

I feel blue. I feel blue. I feel blue.
I feel blue. I feel blue. I feel blue.

너에게 가득히 채워
neoege gadeukhi chaewo

띄어쓰기없이보낼게사랑인것같애
ttuieosseugieopsibonaelgesaranginggeotgatae

백만송이장미꽃을, 나랑피워볼래?
baengmansongijangmikkocheul, narangpiwobollae?

꽃잎의 색은 우리 마음 가는 대로 칠해
kkochipui saegeun uri maeum ganeun daero chilhae

시들 때도 예쁘게
sideul ttaedo yeppeuge

우리의 네모 칸은 bloom
uriui nemo kaneun bloom

엄지손가락으로 장미꽃을 피워
eomjisonggarageuro jangmikkocheul piwo

향기에 취할 것 같아 우
hyanggie chwihal geot gata u

오직 둘만의 비밀의 정원
ojik dulmanui bimirui jeongwon

I feel bloom I feel bloom I feel bloom
I feel bloom I feel bloom I feel bloom

너에게 한 송이를 더 보내
neoege han songireul deo bonae





2019-11-18 19:01:02